NCT 127, 싱가포르 첫 콘서트 ‘성황’…”행복한 추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NCT 127. / 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엔시티 127(NCT 127)이 지난 20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인도어 스타디움(Singapore Indoor Stadium)에서 연 단독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세련된 음악과 역동적인 안무로 팬들의 환호를 얻었다.

이날 공연에서 NCT 127은 ‘소방차’ ‘무한적아’ ‘Simon Says’ ‘Superhuman’ 등 힘 넘치는 퍼포먼스와 매력이 돋보이는 곡부터 ‘Angel’ ‘지금 우리’ ‘시차’ 등 감미로운 음색이 인상적인 노래까지 23곡을 부르며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줬다. 현지 팬들을 위해 ‘Cherry Bomb’과 ‘Regular’는 영어 버전으로 불렀다.

관객들은 공연 내내 노래를 따라 부르고, 열띤 박수와 응원을 보내는 등 열정적으로 공연을 즐겼다. 한글 문구가 적힌 슬로건 이벤트도 펼쳐 멤버들을 감동하게 만들었다.

공연 말미 NCT 127은 “뜨거운 응원 보내주셔서 더 힘차게 공연할 수 있었고, 오늘도 행복한 추억 만들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