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MG표 힙합 오디션”…’사인히어’ 8월 22일 첫방송

[텐아시아=우빈 기자]

AOMG표 힙합 오디션 ‘사인히어’ 공식 포스터 / 사진제공=MBN

AOMG표 힙합 오디션 ‘Signhere(사인히어)’가 오는 8월 22일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확정지었다.

‘사인히어’는 무한한 음악적 재능으로 대한민국 힙합씬을 이끌어 갈 차세대 힙합 아티스트를 뽑는 신개념 프로젝트다. 랩과 보컬 실력은 기본, 프로듀싱과 퍼포먼스 실력까지 고루 갖춘 만능 아티스트를 뽑는 과정을 리얼하게 담아낼 전망이다.

‘사인히어’에는 대한민국 대표 힙합 레이블 AOMG의 대표 박재범을 비롯해 사이먼도미닉, 그레이, 코드쿤스트, 우원재 등 AOMG 군단이 총출동한다. 이들 은 직접 발로 뛰며 자신들과 한솥밥을 먹을 신입사원을 뽑기 위해 고군분투할 것으로 알려져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사인히어 계약서와 오디션 참가신청서 서류를 검토·상의하고 축하주를 즐기는 박재범, 사이먼도미닉, 그레이, 코드쿤스트, 우원재 다섯 멤버의 모습이 담겼다. 이들은 눈빛만으로 분위기를 압도하며 마치 영화 속 한 장면 같은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또한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과 각각의 개성 있는 포즈는 이번 ‘사인히어 프로젝트’에 임하는 멤버들의 자세를 한 눈에 보여주고 있어 프로그램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층 높이고 있다.

AOMG는 박재범이 설립한 대한민국 대표 힙합 레이블로, 박재범과 사이먼도미닉‧그레이‧로꼬‧코드쿤스트‧우원재 등 실력파 힙합 뮤지션들이 대거 속해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