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나얼, 미술 작가로 컴백

가수 나얼(왼쪽), 나얼의 작품

가수 나얼(왼쪽), 나얼의 작품

브라운아이드소울 멤버 나얼이 미술 작가로 돌아온다.

21일 소속사 산타뮤직에 따르면 나얼은 오는 25일부터 11월 17일까지 서울 서초구 방배동에 위치한 갤러리 토스트에서 ‘COLLAGEARL-나 얼 개인전’을 개최한다. 이번 개인전의 콘셉트는 콜라주 기법이며 ‘COLLAGEARL’은 콜라주 기법과 본인의 이름 얼(Earl)을 합성한 것이다.

콜라주는 화면에 인쇄물, 천, 쇠붙이, 나뭇조각, 모래, 나뭇잎 등 여러 가지를 붙여서 구성하는 회화 기법. 나얼은 버려진 물건이나 천, 종이, 가구 등에서 마음에 드는 오브제를 선택해 하나의 조화를 만들어 냈다. 이번 개인전에는 LP 콜라주 시리즈와 이를 포스터화한 디지털 프린트 작품, 실크스크린 등이 전시된다.

나얼은 “콜라주에 쓰이는 오브제는 보통 버려진 것들이다”며 “나는 이런 것들의 조합을 통해 어떤 알 수 없는 조형미를 느낀다”고 전했다.

글. 이은아
사진제공. 산타뮤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