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미, ‘장회장’ 후배로 등장 “소유하고 싶은 가수입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1일 방영된 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21일 방영된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서 트로트 가수 소유미가 등장했다.

소유미는 ‘장회장’이라는 별명을 갖고 있는 가수 장윤정의 후배들 중 한 명으로 나왔다. 장윤정은 평소 후배들을 잘 챙겨 장회장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소유미는 자신을 “소유하고 싶은 가수 소유미입니다”라고 상큼발랄하게 소개했다.

장윤정은 “소유미는 평소 말수가 적지만 예전에 내 콘서트에 노트를 갖고 와서 필기를 하는 것을 보고 놀랐다”고 말했다.

이 외에도 트로트 그룹 오로라의 리더를 했던 윤희, 김인석, 윤성호, 트로트 그룹 나무 등이 출연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