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시, ‘꿀보이스’ 였다…”이 자리에 올라와 영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1일 방영된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21일 방송된 MBC 예능 ‘복면가왕’에서 ‘꿀보이스’는 가수 로시로 밝혀졌다.

꿀보이스는 ‘지니’와 대결을 펼쳤다. 꿀보이스는 한영애의 ‘누구없소’를, 지니는 박효신의 ‘숨’을 불렀다.

대결에서 패한 로시는 꿀보이스의 가면을 벗었다.

로시는 “이 자리까지 오게 돼 영광이고 많이 배우고 간다”고 전했다.

이어 “이런 무대에 서 본 적이 없어서 긴장한 것을 감안하면 실수 없이 마무리 한 것 같다. ‘복면가왕’을 계기 삼아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로시는 신승훈이 역량을 키우고 있는 신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