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가메시’ 마동석, ‘이터널스’ 주연 배우들과 함께 한 사진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영화 ‘이터널스’ 출연진./ 사진제공=마블 스튜디오 

배우 마동석의 소속사 빅펀치이엔티가 21일 “마동석이 마블 스튜디오의 새 영화 ‘이터널스’에 출연, 한국 배우로서는 최초로 마블 스튜디오 영화의 주연으로 활약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마블 스튜디오로부터 제공 받은 ‘이터널스’ 출연진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터널스’는 우주 에너지를 조종할 수 있는 힘을 지닌 불사의 종족 이터널스가 빌런 데비안츠와 맞서 싸우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마동석은 극 중 길가메시 역을 맡아 활약할 예정. 이는 ‘이터널스’의 주연진 10명 중 한 명이다. 마동석은 한국계 배우 최초로 마블 스튜디오의 주연 캐릭터를 연기하게 됐다.

마동석은 앞서 영화 ‘부산행’‘범죄도시’‘성난황소’’악인전’ 등으로 아시아는 물론 칸 영화제와 할리우드에 진출했다.

‘이터널스’는 안젤리나 졸리, 셀마 헤이엑, 리차드 매든 등이 출연 확정을 지었다. ‘더 라이더’의 클로이 자오가 연출을 맡을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