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온 킹’, 200만 돌파…극장가 장악한 디즈니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영화 ‘라이온 킹’ 포스터.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라이온 킹’이 개봉 5일째인 21일 누적 관객 200만명을 돌파했다고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가 밝혔다.

이는 역대 디즈니 영화 사상 최단 흥행 속도다. ‘미녀와 야수'(2017)는 8일째, ‘알라딘’은 11일째 200만명을 넘었다.

‘라이온 킹’은 지난 20일 하루에만 74만2341명을 불러들였다. CGV골든에그지수도 92%로 올랐다.

디즈니 실사 영화 ‘알라딘’ 역시 역주행 흥행 기적을 이어가고 있다.

개봉 9주 차를 맞은 ‘알라딘’의 누적 관객수는 1074만6083명으로 역대 외화 흥행 순위 4위를 기록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