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요한’ 황희, 지성과의 숨막히는 격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황희./ 사진제공=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지난 20일 방송된 SBS 새 금토드라마 ‘의사요한’의 이유준(황희 분)과 차요한(지성 분)이 파브리병이 의심되는 환자의 처방을 두고 격돌했다.

출소를 앞두고 쓰러진 교도소 수감자가 실려 온 도립병원에서 강시영(이세영 분)과 다시 만난 이유준. 그는 환자의 진단을 차요한이 했다는 강시영의 말에 강한 반발심을 드러냈다.

이후 강시영은 환자가 희귀병인 파브리병이라고 진단한 차요한에 따라 어렵게 치료제를 구해왔다. 강시영은 환자의 치료를 시작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유준은 결정적인 증거가 없는 상황에서 심증만으로 처방할 수 없다는 이유로 반대했다.

바로 그 순간 출소한 차요한이 등장해 환자의 증상을 읊으며 치료를 시도했다. 이유준은 “당신, 의사 아니잖아!”라며 분노했다.

결국 차요한과 강시영은 연합해 환자에게 치료제를 주사했다. 이후 환자가 실제로 파브리병이었다는 확진이 나오자 이유준은 패배를 인정하는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의사요한’은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