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김태호PD가 유재석에게 카메라 준 사건의 전말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놀면 뭐하니?’ 릴레이 카메라 프리뷰 방송. /사진제공=‘놀면 뭐하니?’

MBC ‘놀면 뭐하니?’의 첫 방송 전, ‘릴레이 카메라’가 오늘(20일) 오후 6시 45분에 ‘릴레이 카메라 프리뷰’로 방송된다. 이번 ‘릴레이 카메라 프리뷰’에는 김태호PD가 유재석에게 카메라 1대를 전달하게 된 사건의 전말이 공개될 예정이다.

‘놀면 뭐하니?’는 평소 스케줄 없는 날 “놀면 뭐하니?”라고 말하는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맡기면서 릴레이 카메라가 시작된다. 수많은 사람을 거치게 되는 카메라에는 의외의 인물들과 다양한 이야기들이 담긴다.

유재석에게 전달된 카메라 1대에는 조세호, 태항호, 유병재, 딘딘, 유노윤호까지 사람 파도를 타고 떠돌며 뜻밖의 이야기들이 담긴다. 앞서 ‘릴레이 카메라’는 온라인 상에 선공개 돼 큰 화제를 모았다.

김태호PD가 왜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전달하게 됐는지에 대한 이유는 오늘(20일) 방송될 ‘릴레이 카메라 프리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놀면 뭐하니?’는 오는 27일 오후 6시 30분에 첫 방송을 시작해 유튜브 채널에서 보여준 릴레이 카메라 두 대의 행방이 드러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