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연애인들’ 정명훈, 알 수 없는 괴성으로 큰 웃음 선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개그콘서트’

코미디언 정명훈과 오나미의 사랑이 안방극장에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오는 21일 오후 방송되는 KBS2 ‘개그콘서트’의 코너 ‘연애인들’을 통해서다.

‘연애인들’에서는 오나미가 소름 끼치게 예뻐 보이는 정명훈이 자신과의 싸움을 시작한다. 사무실에 혼자 남아있던 정명훈은 은밀하게 다가오는 자신의 여자친구 오나미에게 괴성을 지르며 칭찬해 시청자들의 웃게 만들 전망이다. 오나미는 콧소리로 애정공세를 펼치며 남자친구의 빈틈을 파고든다.

‘개그콘서트’의 제작진은 “최근 이뤄진 ‘연애인들’의 녹화에서 오나미가 가고 싶은 데이트 코스를 나열할 때마다 나온 정명훈의 대답은 긍정과 부정이 묘하게 섞여 있어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고 귀띔했다. 아울러 “정명훈은 김민경과 대조되는 나약한 몸으로 치명적인 부상을 입는가 하면 박소영, 정승환 커플로 인한 속병으로 객석을 또 한 번 배꼽 잡게 만들었다”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