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경, ‘우아한 가’ 캐스팅…야망 품은 재벌가 부인 役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문희경./ 사진제공=이엘라이즈

배우 문희경이 MBN-드라맥스 드라마 ‘우아한 가(家)’에 출연을 확정했다는 소식이 19일 알려졌다.

‘우아한 가(家)’(연출 한철수, 극본 권민수)는 재벌가의 숨은 비밀과 이를 둘러싼 오너리스크팀의 이야기를 다루는 미스터리 멜로 드라마다. 문희경은 극 중 MC그룹의 사모님 하영서 역을 맡는다.

하영서는 MC그룹 회장 부인의 죽음 이후 회장과 내연 관계를 가지던 전속 간호사에서 사모님으로 등극한 인물이다.

아들을 향한 맹목적인 모성애로 후계자 자리에 앉히겠다는 최종 목표를 가진 야심만만한 캐릭터다. 우아함 뒤 숨은 야망을 드러내며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문희경은 드라마 뿐만 아니라 영화, 뮤지컬을 자유자재로 오가며 활동 중이다.

‘우아한 가(家)’는 오는 8월에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