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회 기념 ‘철파엠’ 김영철, 청취자와 구내식당서 특별한 한 끼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철파엠’ 천일기념 브런치쇼. /사진제공=SBS

SBS 파워FM(107.7MHz)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이 방송 1000일을 맞아 청취자를 스튜디오로 초대했다.

19일 ‘철파엠’은 1000회를 맞아 청취자와 함께하는 오픈 스튜디오 특집 ‘철파엠 천일기념 브런치쇼’를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DJ 김영철은 스튜디오를 찾아준 청취자들과 이야기를 주고받으며 활발하게 소통했다.

김영철은 “어느덧 ‘철파엠’이 1000일이 됐다. 이른 아침부터 ‘철파엠’을 찾아주시는 많은 청취자분들께 감사 인사드린다. 저 철업디, 앞으로도 여러분께 활기찬 아침을 열어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영철은 생방송 이후 이번 특집에 참여한 청취자를 SBS 구내식당으로 초대했다. 평소 방송 후 SBS 구내식당에서 자주 조식을 해결한다는 김영철은 ‘철파엠’을 사랑해주는 청취자들과 함께 밥을 먹는 특별한 시간을 마련한 것. 김영철과 청취자들은 구내식당에서 식사와 함께 담소를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철파엠’은 매일 오전 7시부터 9시까지 SBS 파워FM에서 들을 수 있으며,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와 팟캐스트를 통해 다시 들을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