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지인 아나운서, KBS라디오 ‘새아침의 클래식’ 진행자 발탁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엄지인 아나운서. /사진제공=KBS

엄지인 KBS 아나운서가 오는 22일부터 클래식 전문 지상파 라디오 채널 KBS 클래식FM의 ‘새아침의 클래식'(93.1 MHz)의 진행자를 맡는다.

엄 아나운서는 “드디어, 클래식 음악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여러분을 만나게 돼 기쁘고 설렌다. 꼭 해보고 싶었던 분야이고, 오래 그리고 잘 하고 싶은 바람”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방송하는 사람들에게는 결국 보고 듣는 분들의 응원과 격려가 보람과 에너지의 원천이다. 매일 아침 여러분들에게 그런 힘을 얻고 싶고, 또 함께 하루를 시작하는 청취자들에게 나눠 드리고 싶다”고 각오를 밝혔다.

엄 아나운서는 KBS ‘뉴스 9’에서 ‘스포츠 뉴스’의 여성 진행자로서 생동감 넘치는 방송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현재 KBS ‘생로병사의 비밀’ ‘우리말 겨루기’ 등 교양 프로그램들의 진행을 맡아, 탄탄한 진행 실력을 선보이고 예능 못지않은 시청률을 견인해내고 있다.

‘새아침의 클래식’은 매일 오전 6시 KBS 클래식FM에서 만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