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찬다’ 허재, ‘비와 당신’ 열창…분당 최고 시청률 ‘7%’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뭉쳐야 찬다’ 스틸./사진제공=JTBC

JTBC ‘뭉쳐야 찬다’가 자체 최고시청률을 경신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뭉쳐야 찬다’가 시청률 5.0%(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로 지난주(3.5%)에 비해 1.5% 상승했다. 이는 프로그램 자체 최고 시청률이다. 분당 시청률은 7%까지 치솟았다. 2049 타깃 시청률도 2%로 동시간대 프로그램 중 1위를 기록했다.

‘뭉쳐야 찬다’ 6회에서는 어쩌다FC 멤버들의 단합대회가 펼쳐졌다. 7%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농구 대통령’에서 ‘발라드 대통령’으로 변신한 허재의 노래 실력 검증 장면이었다. 단합대회의 꽃 노래자랑 대결에서 허재는 박중훈의 ‘비와 당신’을 선곡해 모두의 환호를 받았다.

허재는 “카메라가 있는 곳에서 노래해보긴 처음”이라며 쑥스러워하던 것도 잠시 “점수 잘 나올 때까지 계속 부르겠다”며 승부욕을 불태웠다. 결과는 92점이었다. 98점을 기록했던 이봉주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게 나오자 허재는 “다시 해, 다시 해”라며 마이크를 놓지 않아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뭉쳐야 찬다’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