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도라’ 측 “故정두언 빈자리 탁석산·김학용·하태경 투입…고정 여부 미정”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MBN ‘판도라’/사진제공=MBN

MBN 정치 토크쇼 ‘판도라’가 고(故) 정두언 전 의원의 자리에 철학자 탁석산과 김학용 자유한국당 의원,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을 앉히기로 했다.

MBN 측은 18일 “고인을 대신해 세 분이 오는 19일 ‘판도라’ 녹화에 참석해 기존 MC 김승우, 패널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호흡한다”며 “앞으로도 출연을 지속할지는 미정”이라고 밝혔다.

‘합리적 보수’ 이미지로 시사 프로그램에서 활약하던 정 전 의원은 지난 16일 서대문구 홍제동 한 아파트 인근 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빈소는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 차려졌으며 발인은 오는 19일 오전 9시다.

‘판도라’는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