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즈 칼리파·조이 배드애스·레지 스노우, 9월 내한 공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래퍼 위즈 칼리파(왼쪽부터), 레지 스노우, 조이배드애스./ 사진제공=라이브네이션 코리아

라이브네이션 코리아가 18일 “힙합 뮤지션 위즈 칼리파, 조이배드애스, 레지 스노우가 내한 공연을 한다”고 밝혔다.

공연명은 ‘위즈 칼리파 – 조이 배드애스 – 레지 스노우 내한공연’이다.

‘위즈 칼리파 – 조이 배드애스 – 레지 스노우 내한공연’은 오는 9월 7일 오후 7시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다.

위즈 칼리파는 영화 ‘분노의 질주: 더 세븐'(Fast & Furious 7) 사운드트랙에 찰리 푸스와 함께한 ‘시 유 어게인'(See You Again)으로 빌보드 싱글 차트 12주 1위를 차지하며 세계적인 스타로 떠올랐다.

조이 배드애스는 2015년 타블로와 프로듀서 코드 쿤스트와 협업한 곡 ‘후드'(Hood)에 참여했다.

레지 스노우는 2013년 발표한 첫 미니 앨범으로 아이튠스 힙합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이번 공연에서 세 뮤지션은 릴레이로 단독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일반 예매는 오는 25일 정오부터 인터파크에서 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