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박원숙, 배우의 비애 토로 “촬영 중 모친상 당했지만···”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해피투게더4’ 스틸./사진제공=KBS2

KBS2 ‘해피투게더4’에서 배우 김영옥, 나문희, 박원숙, 고두심에게 tvN 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는 잊을 수 없는 작품이었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해피투게더4’는 ‘디어 마이 프렌즈’ 특집으로 김영옥, 나문희, 박원숙, 고두심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네 배우는 다 같이 출연했던 ‘디어 마이 프렌즈’를 촬영 하면서 있었던 다양한 에피소드를 쏟아냈다.

박원숙은 ‘디어 마이 프렌즈’ 촬영이 힘겨운 시간이었다고 고백했다. 촬영에 돌입하기 직전 응급실을 다닐 정도로 건강이 악화됐던 박원숙의 어머니가 첫 촬영 날 돌아가셨기 때문이다. 박원숙은 이런 큰일이 있어도 촬영을 해내야 하는 배우의 슬픈 사명에 대해 밝혀 모두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또한 고두심은 ‘디어 마이 프렌즈’ 촬영장에서도 배우들끼리 기 싸움이 있었다고 폭탄 고백을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네 배우는 ‘해피투게더4’ MC들끼리도 기 싸움을 할 것이라고 몰아갔고, 이에 유재석은 “전현무가 출근시간으로 기 싸움을 하는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어 폭소를 유발했다.

김영옥은 “’디어 마이 프렌즈’ 오토바이 타는 장면을 촬영하다 죽을 뻔했다”며 아찔했던 당시를 회상했다. 모두를 경악하게 만들었던 일화는 무엇일지, 네 배우가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은 ‘디어 마이 프렌즈’ 촬영장 뒷이야기는 어떤 재미를 선사할지 궁금증이 커진다.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