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윤아, ‘9년 인연’ 폴라리스와 재계약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오윤아./ 사진제공=폴라리스

배우 오윤아의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가 18일 “9년간 오랜 기간 쌓아온 신뢰를 바탕으로 함께 해온 오윤아와 최근 재계약을 체결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무엇보다 소중한 인연을 이어가게 돼 기쁘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오윤아는 가족이자 든든한 동반자”라면서 “지금처럼 오윤아가 다방면에서 좋은 연기와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든든한 조력자가 돼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오윤아는 2010년부터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와 처음 인연을 맺었다. 이어 ‘신과의 약속”훈남정음”연남동 539”언니는 살아있다”사임당, 빛의 일기”오 마이 금비”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앵그리맘”너희들은 포위됐다’ 등의 작품에 출연했다.

뿐만 아니라 ‘수미네반찬”모두의 주방”한끼줍쇼”진짜 사나이 300”발레교습소 백조클럽’ 등 다수의 예능에도 출연했다.

이 외에도 건강한 매력으로 화장품, 건강기능식품, 의류 및 여성복 등 다양한 브랜드의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에는 정호빈, 선예, 정재은, 레이디스 코드, 한희준이 소속돼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