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톡라이브’ 이재원, “핑클 보니 ‘무한도전’ 토토가 생각나 찡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토니안(왼쪽), 이재원./ 사진제공=SM C&C

웹예능 ‘TL:Talk Live(톡라이브)’의 MC 이재원이 최근 완전체로 다시 모인 그룹 핑클의 모습에 “‘무한도전’ 토토가 때 자신들의 모습이 생각나 왠지 마음이 찡했다”고 밝혔다. 18일 SM C&C는 이재원을 포함해 토니안의 ‘톡라이브’ 내용을 공개했다.

‘톡라이브’는 SM CCC LAB에서 제작하는 웹예능이다. 연예인들의 리얼한 술자리를 보여주는 라이브 술방이다.

토니안은 작년 콘서트에서 체력적인 부분이 가장 힘들었다며 올해는 체력을 보강하기 위해 열심히 운동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재원은 요즘 포털 사이트에 하루가 멀다고 흉흉한 소식이 전해져 인터넷 켜기가 겁이 난다며 많은 연예인이 SNS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는 것 같다는 의견을 냈다.

이에 토니안도 SNS는 잘 쓰면 득이 되지만 지나치게 남의 시선에 신경 쓰다 보면 더 스트레스를 받게 된다고 공감했다.

‘톡라이브’는 SM CCC LAB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다시 볼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