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정채연도 잠들 뻔 한 수준급 두피 마사지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배우 이민정이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에서 수준급 두피 마사지 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18일 방송되는 ‘세빌리아의 이발사’에서는 스페인 미용실 오픈 첫 날을 맞이한 이민정, 에릭, 앤디, 정채연, 김광규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날 이민정은 손님 맞이에 앞서 실력 향상을 위해 정채연에게 머리 감겨주기부터 두피 마사지, 드라이까지 해준다. 든든한 민사장이 정채연에 이어 샴푸 여신(?)까지 노린다.

​특히 이민정은 놀라운 두피 마사지 실력을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녀의 수준급 두피 마사지에 정채연은 큰 만족감을 표현했다는 후문. 심지어 이민정은 연습하는 중에도 손님에게 물어볼 말을 스페인어로 연습하는 열정을 보이고, 머리 드라이 연습 중에도 손님에게 물기가 떨어지지 않도록 배려하는 등 세심한 면모를 드러냈다.

정채연도 잠들 뻔 한 이민정의 수준급 두피 마사지 실력은 18일 오후 10시 10분 방송되는 ‘세빌리아의 이발사’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