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클라쓰’ 유재명, 장대희 회장 役 확정…박서준과 호흡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유재명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유재명이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주인공에 캐스팅됐다.

‘이태원 클라쓰’는 동명의 다음 웹툰을 원작으로 불합리한 세상 속, 고집과 객기로 뭉친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작품이다. 세계를 압축해 놓은 듯한 이태원의 작은 거리에서 각자의 가치관으로 자유를 쫓는 그들의 창업 신화가 펼쳐진다.

유재명은 극 중 요식업계 대기업 ‘장가’의 회장 장대희 역으로 분해 독보적인 연기 변신을 보여준다. 파란만장한 어린 시절을 이겨내고 요식업계의 몬스터로 우뚝 선 장대희는 말 한마디로 모두를 움츠리게 만들 수 있는 강렬한 ‘자비리스’ 카리스마의 소유자다. 과거 아들의 사고로 인해 얽힌 박새로이(박서준 분)와 뜨거운 대립각을 펼치며 극의 중심에서 날 선 긴장감을 일으킬 예정이다.

유재명은 tvN 드라마 ‘비밀의 숲’, JTBC ‘라이프’를 통해 주연 배우로서 극을 이끌어왔다. tvN 드라마 ‘자백’에서 주인공 기춘호 역을 맡아 강력계 형사 반장의 집념과 뚝심을 관록 있게 발현해 ‘믿고 보는 배우’의 저력을 입증했다. 새로운 주연작 ‘이태원 클라쓰’에서는 유재명의 격이 다른 카리스마와 강렬한 포스 발산을 기대하게 하며 특유의 원숙한 연기 내공으로 만들어낼 역대급 캐릭터 탄생을 예고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