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 오늘(18일) 신곡 발표…”7년 만의 정규 음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박정현. / 제공=문화인

가수 박정현이 7년간의 노력으로 완성한 새 정규 음반으로 돌아온다.

박정현은 18일 오후 6시 아홉 번째 정규 음반 ‘더 원더(The Wonder)’를 발표한다. 정규 음반은 2012년 ‘패럴랙스(Parallax)’ 이후 7년 만이다.

2018년 데뷔 20주년을 기념해 ‘더 원더’라는 제목으로 음원 프로젝트를 해온 박정현은 이번 아홉 번째 정규 음반에 7년 간의 고민과 노력을 녹였다고 한다. 박근태, 프라이머리 등 다양한 작곡·작사진과 선우정아, 멜로망스 정동환, 치즈 달총 등 가수들이 참여해 완성도를 끌어올렸다.

타이틀곡으로 정한 ‘같이’는 박정현의 대표곡 ‘위태로운 이야기’를 만든 박근태 작곡가가 프로듀싱을 맡았다. 청량한 분위기의 팝 발라드 장르로, 박정현의 힘 있는 목소리가 특징이다.

이 밖에도 프로듀서 프라이머리와 협업한 ‘기억하자’와 박정현이 직접 작사·작곡을 맡은 댄스곡 ‘세븐틴(Seventeen)’, 선우정아와 호흡을 맞춘 ‘디 엔드(The End)’ 등 다채로운 장르의 7곡을 담겼다.

박정현은 새 음반 발매 이후 오는 8월 2~4일, 9~11일 6일에 걸쳐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