쏠(SOLE), ‘유희열의 스케치북’으로 첫 방송 출연…가능성 보여준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신인 가수 쏠((SOLE). / 제공=아메바컬쳐

신인 가수 쏠(SOLE)이 KBS2 음악 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한다. 오는 19일 방송된다.

쏠은 김현철, 다이나믹듀오 개코, 현아 등으로부터 실력을 인정받은 가수로,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자신만의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쏠은 최근 이뤄진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에서 감미로운 음색으로 MC 유희열은 물론 관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방송 무대 경험은 없지만 자신만의 색깔과 분위기로 객석을 흔들었다고 한다.

쏠은 이번 ‘유희열의 스케치북’을 시작으로 다양한 무대에 오르며 대중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갈 계획이다.

지난달 26일 힙합 레이블 아메바컬쳐와 핫 뮤직 레이블 디바인채널의 공동 프로젝트 ‘코드쉐어’의 두 번째 주자로 참여해 EP음반 ‘하우 위 리브(How we live)’를 발표한 쏠은 전곡의 작사·작곡에 참여하며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보여줬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