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길, 71주년 제헌절 경축식서 헌법 전문 낭독…묵직한 감동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김남길./ 사진제공=씨제스엔터

배우 김남길이 제 71주년 제헌절 경축식에서 헌법 전문을 낭독했다.

오늘(17일) 국회 본관 중앙홀에서 열린 제 71주년 제헌절 경축식에서 김남길이 대한민국 헌법을 낭독했다. 헌법을 제정하고 공포한 1948년7월 17일을 기념하기 위해 1948년 당시의 헌법 전문을 낭독하는 뜻 깊은 행사에 참석한 것.

담담하고도 엄숙한 분위기로 입을 연 김남길은 깊이 있는 목소리로 전문을 낭독하며 듣는이에게 묵직한 감동을 선사했다.

행사를 마친 김남길은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헌법 제정 71주년을 맞아 그 의미를 되새기는 자리에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라고 생각한다”며 “헌법이 지향하고 추구하는 가치가 모두 실현될 수 있기를, 또한 이를 통해 우리 모두의 안전과 자유와 행복이 이루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김남길은 MBC 다큐멘터리 ‘아마존의 눈물’에서 내래이터로 활약하며 묵직하고도 깊이 있는 목소리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이어 다큐멘터리 영화 ‘누구에게나 찬란한’에서도 내래이션으로 재능기부를 하기도 했다.

하반기에는 시베리아 횡단열차에 절친들과 함께 몸을 싣고 떠나는 tvN 신규 예능 ‘시베리아 선발대’를 통해 시청자들을 찾을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