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셋째가 남친 데려오면 삼촌부터”…김종국, 하하♥별 득녀 축하 (Feat. 박명수)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하하-김종국./ 사진=인스타그램

가수 김종국이 셋째를 품에 안은 하하와 별 부부를 축하했다.

김종국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하는 내동생. 셋째 진심으로 축하한다. 표현은 안했지만 누구보다 좋은 아빠가 되려고 노력하는 모습 늘 멋지다고 생각했다. 나중에 셋째가 남친 데려오면 종국이 삼촌부터 먼저 만나고 오라고 해라. #셋째야 미안 #남친 만나기 힘들거야 #나 말고도 삼촌들이 너무 많아 #넌 내가 지킨다 #건강만해 #별 엄마 고생많았어요 #사진은 #리와인드 #촬영 #Feat박명수”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종국과 하하는 채널A 새 예능 ‘리와인드’ 촬영 현장에서 복고풍의 의상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두 사람 뒤로 아무것도 모른 채 얼굴이 찍힌 박명수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하하와 별 부부는 지난 15일 득녀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