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식스, 4년 내공 빛났다…’한 페이지가 될 수 있게’ 국내외 음원차트 점령

[텐아시아=우빈 기자]

밴드 DAY6(데이식스)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밴드 DAY6(데이식스)가 새 앨범 ‘The Book of Us : Gravity’와 타이틀곡 ‘한 페이지가 될 수 있게’로 국내외 음원 및 앨범 차트 정상에 오르면서 데뷔 후 4년간 쌓은 ‘내공’의 결실을 맺고 있다.

지난 15일 오후 6시 미니 5집 ‘The Book of Us : Gravity’를 공개한 DAY6는 발매와 함께 타이틀곡 ‘한 페이지가 될 수 있게’로 벅스, 네이버 뮤직 실시간 차트 1위에 올랐다.

또 앨범 ‘The Book of Us : Gravity’는 홍콩,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등 해외 11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 차트 정상을 정복했다.

DAY6는 2015년 9월 데뷔 미니앨범 ‘The Day’를 시작으로 발매한 모든 앨범 수록곡들의 작사, 작곡에 참여했고 OST 포함 57곡의 자작곡을 발표했다. DAY6만의 음악적 색채를 담으며 싱어송라이팅의 역랑을 입증했고 매 곡마다 진정성 있는 음악과 메시지로 리스너들에게 깊은 울림을 전했다.

아울러 총 57회의 단독 콘서트를 통해 공연에서 더욱 빛을 발하는 밴드로서 역량을 다졌다. 소극장 콘서트로 출발한 DAY6는 여러 공연과 2017년 매달 2곡의 신곡 발표 및 콘서트로 팬들과 만나는 ‘Every DAY6’ 프로젝트로 음악적 역량을 인정받았다.

그 결과 2018년 6월부터 올해 3월 30일과 31일 서울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진행한 앙코르 콘서트까지 ‘전 세계 24개 도시, 28회 공연’의 첫 월드투어로 ‘K팝 대표 밴드’의 면모를 뽐냈다.

해외 언론 역시 DAY6의 이같은 활약에 주목했다. 빌보드 등은 DAY6의 새 앨범 리뷰 및 성과를 다뤘고 “앞으로 나아갈 준비가 된 밴드”라 호평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멤버 Young K(영케이)는 “DAY6가 모든 순간을 노래하는 밴드로 인정받았으면 한다. 어떤 순간에도 우리의 노래가 생각난다면 좋을 것 같다”는 바람으로 DAY6의 지향점을 소개했다.

DAY6는 새 앨범에 이어 8월 9일부터 11일까지 서울을 시작으로 2019 월드투어 ‘DAY6 WORLD TOUR ‘GRAVITY”에 돌입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