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자’ 박서준, 최우식 특별출연에 “연기 품앗이? 연기 계 들자고 장난쳐” (화보)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박서준./사진제공=앳스타일

영화 ‘사자’로 돌아온 배우 박서준이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 8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앳스타일은 17일 박서준과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서준은 드라마를 통해 보여준 부드러운 모습과는 상반되는 남자다운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박서준은 영화 ‘사자’로 스크린 복귀를 앞두고 설레는 감정을 숨기지 않았다. 박서준은 “‘사자’는 버디 무비라 부르고 싶다”며 “액션과 구마 외에도 다양한 관전 포인트가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영화에는 배우 최우식이 특별 출연한다. 박서준은 “나와 (최)우식이가 서로의 작품에 출연하는 걸 연기 품앗이라고 표현한 것을 듣고 연기 계를 들자고 장난치기도 했다”고 말했다.

박서준은 영화 ‘기생충’에서 짧은 출연이지만 임팩트 있는 역할로 봉준호 감독에게 분위기가 있는 배우라는 평을 듣기도 했다. 이에 박서준은 “과분한 칭찬에 감사하다”며 “궁금했던 봉 감독님의 촬영 현장을 짧게나마 느낄 수 있어 좋은 경험 이었다”고 했다. 자신의 필모그래피에 있어서도 큰 도움이 된 순간이라고 꼽았다.

연예계의 다양한 인맥을 자랑하는 박서준에게 손흥민에 대해 묻자 “영국에서 직접 만나 친해지게 됐다”며 “(손)흥민이가 서울에 있는 동안 운동도 함께 했다”고 말했다.

늘 새로움을 시도하고 싶다는 배우 박서준의 화보와 솔직한 인터뷰는 앳스타일 8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