앰비셔스 앰비션 소속 일란, 새 싱글 ‘버닝’ 발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DJ 일란./ 사진제공=액시즈

캐나다 출신 한인 신인 DJ 일란(elan)이 3개월 만에 새 싱글을 들고 돌아왔다.

일란은 17일 0시(한국시간) 글로벌 음원 플랫폼을 통해 새 디지털 싱글 ‘버닝(burning)’을 발매했다. 국내 음원 사이트에는 이날 정오 공개할 예정이다.

‘버닝’은 알레시아 카라, 리틀 믹스, 크리스티나 아길레라 등 인기 팝 아티스트들과 작업했던 프로듀서 쿠야(Kuya)를 비롯해 방탄소년단, 라우드 럭셔리, 숀 프랭크 등과 작업한 다이슨(Dyson), 일란이 함께 만든 곡이다.

어려운 상황을 이겨내고 꿈을 좇으며 절대 포기하지 않겠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액시즈의 A&R 디렉터 클로이(CHLOE)가 연 LA 송캠프에서 제작됐다. 가사는 전부 영어로 구성됐다.

일란은 YG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출신으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SINXITY가 설립한 액시즈의 멀티 크리에이터 크루 앰비셔스 앰비션(ambitious ambition, 이하 aa 크루) 소속이다. 지난 4월 데뷔 싱글 ‘골든(golden)’, ‘필링(feeling)’ 2곡을 동시 발매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