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속자들’, 마침내 시작되는 하이틴 로맨스 ‘교복신 공개’

교복입은 '상속자들' 배우들

교복입은 ‘상속자들’ 배우들

SBS 수목미니시리즈 ‘상속자들’ 출연 배우들의 교복패션이 공개됐다.

이민호, 김우빈, 정수정, 강민혁, 김지원, 박형식, 강하늘은 ‘상속자들’에서 그룹 상속자 김탄, 경영상속자 최영도, 엔터테인먼트 상속녀 이보나, 지성상속자 윤찬영, 경영상속녀 유라헬, 법무법인 승리 상속자 조명수, 검찰총장 상속자 이효신 역을 맡았다.

이들은 모두 제국고등학교의 학생으로 등장한다.  21일 오전 배우들의 교복 사진이 공개됐다. 이들의 교복 장면의 촬영은 지난 3일 경남 사천에 위치한 야외세트장에서 이뤄졌다. 처음으로 교복을 입고 한 자리에 모인 배우들은 자신들의 모습에 어색해하다가도 이내 서로를 향한 웃음을 터뜨리는 등 쾌활한 분위기로 현장을 이끌었다.

주연배우 이민호는“오랜만에 교복을 입어서 새로운 기분이었다. 막상 교복을 입고 나니 학교 다닐 때로 돌아가고 싶은 설레임이 느껴졌다”고 남다른 소감을 전한 후 “이제부터 본격적으로 펼쳐질 김탄의 새로운 시작을 애정있게 지켜봐달라”고 소감과 각오를 밝혔다.

제작사 화앤담픽처스 측은 “우리 배우들이 모두 모여 열정적으로 촬영에 임하는 모습은 언제 봐도 감동스럽다”며 “한국으로 돌아온 김탄을 필두로 이번주 방송될 5회부터 ‘상속자들’의 진짜 스토리가 시작된다. 시청자들의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화앤담픽쳐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