헨리, 전현무 백허그 “우리 다 형 보고 싶어해요”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전현무-헨리./ 사진=인스타그램

전현무와 헨리가 변함없는 우정을 자랑했다.

전현무는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Long time no see. 막내얼. 언제나 사랑스런 우리 헨리. 세얼간이, 무지개 포에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전현무는 깜짝 놀란듯, 장난스러운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헨리는 전현무를 뒤에서 끌어안고 보조개 미소를 발사했다.

특히 헨리는 “우리 다 형 너무 보고싶어해요”라는 댓글을 달아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전현무는 지난 3월 한혜진과 결별 후 ‘나 혼자 산다’에서 잠정 하차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