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치카(CHICA)’ 특별 무대로 활동 마무리 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청하. / 제공=MNH엔터테인먼트

가수 청하가 네 번째 미니음반 ‘플러리싱(Flourishing)’의 활동을 이번 음반에 수록된 ‘치카(CHICA)’를 부르며 장식할 예정이다.

16일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는 “청하가 이번 주 방송되는 음악방송에서 타이틀곡 ‘스내핑(Snapping)’이 아니라 ‘치카(CHICA)’를 부른다”고 밝혔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MBC뮤직 ‘쇼!챔피언’부터다.

‘치카’는 소녀였던 청하에게 성장한 청하가 건네는 자신과의 대화를 풀어낸 곡이다. 라틴과 일렉트로닉 장르가 섞여 신선함을 더한다.

청하는 ‘스내핑’으로 약 3주간 활발하게 활동하며 음원차트는 물론 음악방송 1위도 휩쓸었다. 활동을 마치며 보여주는 ‘치카’를 통해서 또 다른 매력을 보여줄 계획이다.

MNH엔터테인먼트의 관계자는 “이번 음반에 뜨거운 사랑을 보내준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청하는 남은 활동 기간에 ‘치카’를 부르기로 했다. 타이틀곡으로 활동하면서도 안무 준비를 해왔다. ‘스내핑’과는 또 다른 매력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