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히어러’ 강타, SM 이사다운 언변 구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14일 방영된 tvN 예능 ‘슈퍼히어러’ 방송화면.

14일 방송된 tvN 예능 ‘슈퍼히어러’에서는 가수 강타가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의 이사다운 언변을 구사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같은 소속사 가수인 예성의 목소리로 추측되는 노래가 흘러나왔다. 출연진은 이 노래를 듣고 목소리의 주인이 진짜 예성인지, 모창자인지를 맞혀야 했다.

강타는 목소리가 예성이라고 확신을 갖고 답변했으나 주변에서 틀리면 SM의 망신일 수도 있다며 딴지를 걸어 웃음을 자아냈다.

강타는 자신의 생각이 틀리더라도 많은 사람들이 그만큼 SM 소속 가수의 목소리를 따라한다는 반증이라고 주장했다. ‘SM 창법’을 완벽하게 구사한다는 것은 회사의 명예라는 것.

강타가 이처럼 흔들리지 않자 케이윌은 앞서 스타쉽 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에 대한 자신의 추측이 틀렸다며 “약간 망신스럽긴 하던데요”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