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클럽’, 관전 포인트는 핑클의 예능감부터 공연 성사 여부까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JTBC 예능 ‘캠핑클럽’./ 사진제공=JTBC

JTBC 예능 ‘캠핑클럽’의 마건영·정승일PD가 14일 첫 방송을 앞두고 관전 포인트 세 가지를 공개했다.

‘캠핑클럽’은 1세대 아이돌 ‘핑클’이 출연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14년 만에 다시 모인 네 명의 멤버 이효리, 옥주현, 이진, 성유리가 캠핑카를 타고 전국을 여행을 하는 모습을 담는다. 여행을 통해 떨어져 있었던 마음을 나누고 데뷔 21주년 기념 무대에 설지 결정하게 된다.

‘캠핑클럽’에서 핑클은 한층 강해진 예능 감각으로 제작진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 이효리는 맏언니답게 모든 상황을 진두지휘하며 리더의 카리스마를 보여준다. 옥주현은 ‘옥장금’으로서 뛰어난 요리 실력으로 멤버들을 살뜰히 챙기는 모습을 보였다. 이진은 매사에 적극적인 ‘행동대장’이 된다. 막내 성유리는 언니들의 부름에 이곳저곳 뛰어다니기도 하지만 봉인해두었던 예능감을 꺼냈다는 전언이다.

제작진은 또 다른 관전 포인트로 ‘새로운 시선으로 바라보는 국내 여행지’를 꼽았다.

또 이번 여행에서 핑클의 21주년 기념 공연의 성사 여부가 결정된다. 제작진은 여행을 떠나기 전 핑클 멤버들에게 여행을 통해 달라진 서로를 더 알아보고 마음을 모아 공연을 함께 할 수 있을지 고민해 달라고 요청했다. 팬들이 핑클에게 가장 원하는 것 중 하나인 ‘공연’은 과연 이루어 질 수 있을까.

‘캠핑클럽’ 1회는 이날 밤 9시에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