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란 출신 주종혁(라이언), 군 복무 마치고 소속사 새 둥지

 

라이언

라이언

그룹 파란의 리더 주종혁(라이언)이 새로운 소속사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주종혁은 지난달 25일 군 복무를 마치고, 배우 김현주, 이본, 전세현 등이 소속된 에스박스미디어에 새 둥지를 틀었다.

주종혁은 그룹 파란에서 라이언이란 예명으로 활동하며 저음이 돋보이는 특유의 보이스와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며 주목 받은 바 있다. 입대 전 KBS 드라마 ‘아이 엠 샘’, ‘헬로! 애기씨’, 영화 ‘천일동안’, ‘고치방’ 그리고 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 ‘금발이 너무해’ 등에 출연하며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했다.

주종혁은 “오랜만에 팬들 앞에 설 생각을 하니 설레고 떨린 마음이다.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작품으로 찾아뵙겠다. 신인배우의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겠으니 지켜봐 달라”며 복귀 소감을 전했다.

주종혁은 현재 연기 수업을 받으며 작품 오디션을 준비하고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에스박스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