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문세윤, 이문세 ‘옛사랑’ 열창…SF9 휘영과 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

코미디언 문세윤이 무대 위에서 개그가 아니라 노래를 불렀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다.

문세윤은 이문세의 ‘옛사랑’을 선곡했다. 그는 “감히 내가 불러도 될지 모르겠다. 노래방에서 부르기 보다 혼자 낭만에 젖어 부르는 게 더 잘 어울리는 곡 같다”고 했다. 이어 “그렇다고 내가 옛사랑을 못 잊는 건 아니다. 진정한 첫사랑은 지금의 아내”라고 덧붙이며 웃음을 자아냈다.

문세윤은 웃음기를 싹 뺀 채 의자에 앉아 애절하면서도 감미로운 목소리로 ‘옛사랑’을 열창했다. 곡이 갖고 있는 애잔한 감성을 제대로 표현하며 관객들의 감성을 자극했다. 그룹 에스에프나인(SF9) 휘영이 랩으로 분위기를 띄웠다.

문세윤은 뛰어난 가창력을 앞세워 고음 처리도 깔끔하게 해냈다. 눈물까지 글썽이며 감정을 토해내 듣는 이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