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롱 리브 더 킹’ 제작사 “영상 불법 유출로 피해…법적 대응 할 것”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포스터. /사진제공=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제작사가 온라인상의 불법 다운로드에 대해 강경한 법적 대응을 예고 했다.

12일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제작사에 따르면 지난 10일 IPTV와 디지털 케이블 TV 등을 통해 이 영화의 극장 동시 VOD(주문형 비디오) 서비스가 시작되자마자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유튜브, 국내외 불법다운로드 사이트에 영화 영상이 불법적으로 업로드됐다.

제작사는 “영화의 본편 영상을 무단으로 게시·배포·유통·유출·공유하거나 이를 다운로드하는 모든 행위는 심각한 범법 행위”라며 “불법 유출에 관해 강경한 법적 조치를 하겠다”고 경고했다.

이어 “불법 다운로드 루트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저작권 침해 및 피해액에 대해 경찰 사이버수사대에 사건 수사를 의뢰하겠다”고 덧붙였다.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은 우연한 사건으로 조직 보스가 시민 영웅이 된 후 세상을 바꾸기 위해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하는 이야기로 김래원, 진선규, 원진아 등이 출연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