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 가온 상반기 앨범 판매량 올해 데뷔한 신인 중 최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12일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상반기 앨범 판매량으로 올해 신인 최고 기록을 세웠다”고 밝혔다.

공인 음악차트인 가온차트에 따르면 지난 3월 발매된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 앨범 ‘꿈의 장: STAR’는 ‘2019년 상반기 앨범 차트’ 12위로 18만 6525장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앞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앨범 발매 직후 전 세계 44개 국가 및 지역의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140위를 기록하며 올해 데뷔한 신인 중 최고 기록을 세웠다.

또 3월 가온 앨범 차트에서 14만 5천여 장의 판매량으로 월간 1위에 올랐다. 올해 발표된 가온 월간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한 신인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유일하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오는 8월과 9월 일본 최대 패션 페스티벌인 ‘간사이 컬렉션 2019 AUTUMN & WINTER’와 ‘제29회 도쿄 걸스 컬렉션 2019 AUTUMN / WINTER’ 출연을 앞두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