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빌리아의 이발사’ 김광규 “앤디의 요리, 예능서 먹은 음식 중 최고”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김광규,세빌리아의이발사

배우 김광규/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김광규가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를 촬영하며 먹은 앤디의 요리를 ‘최고’라고 추켜세웠다.

11일 오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세빌리아의 이발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김동호 PD와 배우 이민정, 김광규와 신화의 에릭, 앤디, 다이아의 정채연이 참석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스페인의 세비야(세빌리아)에서 버스로 1시간 정도 거리에 있는 작은 마을 카르모나에서 촬영했다.

김광규는 일당백의 이발소 직원이다. 김광규는 “보조로서 각종 잡일과 청소를 담당한다. 스페인에 푸른 하늘이 아직도 기억에 남는다”고 밝혔다. 김광규는 “9시간 넘게 일한 적도 있다”며 “근로기준법으로 따지자면 김동호 PD는 구속 당해야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광규는 멤버들 간 케미를 자랑했다. 김광규는 신화가 “시상식에서 본 적 있는데 프로그램은 처음이었다. 다들 말씀이 없으셔서 일할 때 너무 적막했다. 그래서 제가 말을 많이 하게 됐는데, 쓸데없는 말을 많이 하게 된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광규는 “이서진에게 (에릭에 대해) 물으니 ‘그 친구 착하고 요리 엄청 잘 한다’고 칭찬했다. 에릭에게 물어보니 ‘앤디가 더 잘한다’고 답했다. 그 다음날 앤디가 만든 된장국을 먹고 그 다음부터는 ‘앤디 형’이라고 불렀다. 예능하면서 먹은 음식 중 최고였다”고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그러자 앤디는 “된장찌개는 에릭 형이 끓였다”고 말했다. 당황한 김광규는 “그럼 뭘 끓였냐”고 묻자 앤디는 “김치찌개”라고 답했다. 이에 김광규는 “김치찌개였다”고 정정해 웃음을 자아냈다.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경력 53년의 이발사와 유명 헤어 디자이너, 톱스타들이 함께 스페인에서 한국식 미용실을 여는 이야기. 11일 오후 10시 10분 처음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