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정해인, 한지민 앞에 무릎 꿇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봄밤’ 스틸./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한지민과 정해인의 설렘 폭발하는 티격태격 현장이 공개됐다.

11일 마지막 방송을 앞둔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 31~32회에서 한지민(이정인 역)은 정해인(유지호 역)과 귀여운 신경전을 벌인다.

앞서 이정인(한지민 분)과 유지호(정해인 분)는 서로의 부족함을 이해하며 한층 더 가까워졌다. 위기를 극복하고 더 단단해진 두 사람의 눈빛은 더 깊어진 마음을 드러내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따뜻하게 만들었다.

11일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화가 난 듯 팔짱을 낀 채 유지호를 바라보는 이정인과 그 앞에 무릎을 꿇고 웃음이 터질 듯 말 듯 한 유지호의 모습이 담겼다. 유지호가 용서를 구하는 듯한 모습에서 그가 실수를 했음을 짐작케 한다.

특히 미소가 담긴 얼굴로 이정인을 향해 몸을 기울인 유지호와 그를 얄밉다는 듯 바라보면서도 입꼬리가 올라갈 듯 은근한 미소를 머금은 이정인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정인과 유지호가 이태학(송승환 분)의 반대를 극복하고 결혼에 골인할 수 있을지 마지막 회에 더욱 관심이 모아진다.

‘봄밤’ 마지막 회는 11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