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콧 재팬”…정준, 일본 불매 운동 동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정준 인스타그램./

배우 정준이 일본 불매 운동에 동참했다.

정준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보이콧 재팬. 가지 않습니다. 사지 않습니다”라는 문구가 적힌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문구는 최근 확산되고 있는 일본 불매 운동 관련 슬로건이다.

아베 정부는 지난 4일 한국에 무역보복 조치를 발동했다. 이에 대해 한국 내 에서는 일본 제품 불매운동이 이어지고 있다.

정준은 1991년 MBC 드라마 ‘고개숙인 남자’로 데뷔했다. 1993년 청소년 드라마 ‘사춘기’와 1997년 개봉작 ‘체인지’ 등을 통해 인기를 끌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