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바이 썸머’ 김보라 “‘SKY캐슬’ 이어 학생役…어울리지 않을 때까지 할 것”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김보라가 10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굿바이 썸머’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김보라가 영화 ‘굿바이 썸머’로 ‘SKY 캐슬’에 이어 학생 역을 맡은 소감을 밝혔다.

10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굿바이 썸머’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박주영 감독과 배우 정제원, 김보라가 참석했다.

김보라는 매일을 충실히 살아가는 수험생 한수민 역을 맡았다. 김보라는 “배우 입장에서 내가 찍었던 작품이 스크린을 통해서 나오는 건 항상 기쁜 일”이라며 “뿌듯하고 더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보라는 “‘굿바이 썸머’를 ‘SKY 캐슬’보다 먼저 촬영했고, 촬영 중에 ‘SKY 캐슬’ 오디션을 보게 됐다”며 “연속으로 교복을 입은 모습을 보여드리게 됐는데 아직까지 교복 입는 학생 역에 대해 부담을 느끼진 않는다. 더 다양한 아이들을 접해보고 만나보고 싶다. 어울리지 않을 때까지 학생 역을 하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굿바이 썸머’는 시한부인 남고생이 마지막을 앞두고 좋아하는 여고생에게 고백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 오는 25일 개봉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