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 로하, 멤버들이 인정한 ‘안무 천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네이처,로하,쇼케이스

그룹 네이처의 로하./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네이처의 로하가 멤버들로부터 ‘안무 천재’라는 칭찬을 받았다.

10일 오후 4시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네이처의 첫 미니 앨범  ‘I’m So Pretty(아임 소 프리티)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였다.

로하는 “어렸을 때부터 춤을 배웠다. 다섯 살 때부터 춤을 추기 시작했다”며 “안무를 보면 어느 순간 외워져있다”고 말했다.

루는 “K팝 랜덤 댄스는 로하가 다 ‘하드캐리’한다”고 칭찬했다.  선샤인은 “로하가 블랙핑크 선배들의 ‘킬 디스 러브’를 너무 잘 춘다”고도 거들었다. 이에 로하는 블랙핑크를 롤모델로 꼽으며 앞으로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예고했다.

‘아임 소 프리티’는 이날 정오부터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