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블유’ 임수정X이다희X전혜진, 오늘(10일) 또 한 번 격돌 한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검블유’ 스틸./사진제공=tvN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이하 ‘검블유’)에서 임수정과 이다희, 전혜진의 아찔한 삼자대면이 펼쳐진다.

‘검블유’ 측은 10일 배타미(임수정)와 차현(이다희), 송가경(전혜진)의 심상찮은 분위기가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주 방송에서는 국내 포털 사이트의 양대 산맥 유니콘과 바로 사이에 전에 없던 날선 긴장감이 흐르기 시작했다. “얼마 전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랐던 검색어 ‘배타미’는 내부 조사 결과 조작된 검색어였다. 전문적인 검색어 조작 업체가 개입한 것으로 보인다”라는 가경의 발언이 유니콘에게는 점유율 상승을, 바로에게는 이미지 타격과 점유율 하락이라는 타격을 선사한했기 때문이다. 또한 브라이언(권해효 분)이 모든 책임을 지고 바로 대표직에서 사임을 공표하면서 포털 업계의 총성 없는 전쟁은 더욱 심화될 것으로 예고 됐다.

이런 가운데 ‘검블유’ 11회 예고 영상에는 타미를 찾아와 “너 때문에 발생할 문제에 내가 얼마나 지긋지긋할지 상상이 안가?” “우리가 뭐였다고 넌 이렇게 나한테 매달리니 매번”이라고 외치는 가경의 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끌었다. 한때 의기투합했던 직장 선후배 관계에서 돌이킬 수 없는 적대적 관계로 멀어지고 있는 이들에게 도대체 무슨 일이 발생한 걸까. 가경의 날카로운 말에 기가 막힌 듯 혹은 허탈한 듯 한숨을 몰아쉰 타미의 눈에 고인 물기가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만든다.

또한 공개된 스틸컷에는 격렬한 대립이 예고된 타미와 가경의 곁에 차현이 함께 포착돼 시선을 끈다. 또 한 번의 삼자대면이 예고된 ‘검블유’ 11회에서는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주목된다.

‘검블유’ 11회는 10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