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밤지기’ 산들, 어느덧 1주년 “우리의 공간에서 행복 느끼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산들./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B1A4(비원에이포) 산들이 26대 ‘별밤지기’로서 1주년을 맞이해 “소중한 시간이었다”는 소감을 10일 전달했다.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를 통해서다.

산들은 “어느덧 1년이 되었네요! 우선 1주년을 축하해주신 모든분들에게 너무 감사드립니다. 첫 방송을 한 게 엊그제 같은데 제작진분들 별밤 가족분들, 코너지기분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고 제가 알지못하는 세상에 대해서 하나씩 알아갈 수있어서 정말 하루 하루가 소중한 시간이었어요”라고 했다.

이어 “앞으로도 행복한시간 많이 만들고 싶습니다! 앞으로도 산들의 별이빛나는 밤에 많이 사랑해주시고 우리의 공간 안에서 행복을 느끼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지난해 MBC 표준 FM ‘별이 빛나는 밤에’ 26대 별밤지기로 발탁된 산들은 지난 9일 1주년을 맞이했다. 이날 라디오에는 소속사 후배인 오마이걸, 온앤오프를 비롯해 B1A4 멤버 공찬이 깜짝 축하 메세지를 전달했다.

산들은 지난해 12월 ‘2019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에서 ‘라디오 프로그램’ 부문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산들은 별밤 50주년을 맞이해 올해 3월 서울 상암동을 시작으로 대전, 전주, 광주, 부산, 대구, 춘천을 돌아 3월 24일 다시 서울로 돌아오는 생방송 ‘1320km 프로젝트: 별밤로드 끝까지 간다’의 대장정을 마쳤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