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오늘(9일) 부산 사직구장에 뜬다…홍보대사 위촉식+시구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가수 강다니엘./ 사진=강다니엘 SNS

가수 강다니엘이 솔로로 첫 공식석상에 나선다.

강다니엘은 오늘(9일) 오후 6시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리는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리그’ 롯데자이언츠-NC다이노스 경기 전 시구자로 나선다. 강다니엘은 오랫동안 시구의 꿈을 안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고향팀 롯데의 홈경기에서 시구자로 나서게 돼 의미가 깊다.

이에 앞서 부산시 홍보대사 위촉식에 참석한다. 오거돈 부산 시장으로부터 홍보대사 위촉장을 받을 예정이다.

강다니엘은 지난 1월 말 워너원의 마지막 콘서트 이후 약 6개월 만에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낸다. 최근 1인기획사 커넥트 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고 솔로 데뷔를 준비 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