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벌려’ 안영미, 프러포즈 공개 전말…셀럽파이브 긴급 회의 ‘돌입’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판벌려2’./ 사진제공=JTBC

JTBC ‘판벌려’에서 셀럽파이브가 안영미 때문에 긴급 회의에 돌입한다.

9일 오후 8시 방송되는 ‘판벌려’ 6회에서 김신영은 “안영미와 남자친구가 곧 헤어질 줄 알았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안영미는 최근 프러포즈를 받았다고 했고, 김신영은 “프러포즈 이야기를 밝혀 달라”고 했다

앞서 안영미는 ‘판벌려’가 아닌 타 방송에서 반지를 최초 공개했다. 이에 멤버들은 분노했다. 멤버들은 안영미가 프러포즈를 받은 사실을 누구보다 먼저 알고 있었지만, 사생활을 지켜주기 위해 의리로 함구하고 있었던 상황. 안영미의 단독 행동에 멤버들은 긴급 회의를 가졌다.

김신영은 “어떻게 이렇게 뒤통수를 칠 수 있느냐”며 “‘만천하에 알리고파’라는 기사가 대문짝만하게 났다”며 분노했다.

프러포즈 받은 사실을 타 방송에서 최초공개한 안영미는 과연 셀럽파이브에 잔류 할 수 있을까. 그 결과는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