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벨업’ 성훈, 심쿵 유발 슈트 핏 공개 “이런 모습 처음이야~”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레벨업’의 배우 성훈./사진제공=iHQ

배우 성훈이 칼 같은 슈트핏을 선보인다.

드라맥스·MBN 새 수목드라마 ‘레벨업’ 측이 9일 주인공 안단테 역을 맡은 성훈의 카리스마가 폭발하는 순간을 공개했다.

성훈은 극 중 구조조정 전문 기업인 유성CRC의 본부장 안단테로 분했다. 그는 좀처럼 감정을 드러내지 않는 포커페이스에 성공을 위해서 데이터에만 의존하는 기계적인 마인드의 소유자다. 특히 그는 ‘레벨업’을 통해 이제까지와는 다른 까칠한 이미지를 보여주며 신개념 로코물을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한 치의 오차도 없는 안단테 캐릭터의 성격만큼이나 칼 같은 슈트핏으로 여심을 사로잡을 성훈의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사진 속 성훈은 완벽한 슈트 차림으로 에이스 본부장 역할에 녹아들었다. 날카로운 눈빛과 물오른 비주얼로 한층 성숙된 카리스마가 돋보인다.

성훈은 평소 방송에서 보여 온 털털한 모습과 달리 반전미를 뿜는 다양한 매력을 발산할 뿐 아니라 한보름(신연화 역)과 아웅다웅하는 케미스트리로 숨겨진 인간미까지 드러내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설렘과 두근거림을 증폭시킬 예정이다.

‘레벨업’은 회생률 100%의 구조조정 전문가 안단테와 게임 덕후 신연화(한보름 분)가 부도난 게임 회사를 살릴 신작 출시를 위해 분투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오는 10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