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은지원, 데뷔 최초 걸그룹 댄스 도전…청하·ITZY 커버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아이돌룸’의 은지원./사진제공=JTBC

가수 은지원이 JTBC ‘아이돌룸’에서 걸그룹 댄스 커버 능력을 선보인다.

9일 방송되는 ‘아이돌룸’에는 신곡으로 솔로 컴백한 원조 아이돌 은지원이 출연한다.

MC 정형돈과 데프콘은 은지원이 등장하자 “걸그룹 댄스를 그렇게 잘 춘다더라” “난 직접 봤다. 보자마자 바로 따라 추더라”라며 그의 재능을 치켜세운다.

MC들의 제보에 즉석 재능 인증을 하게 된 은지원은 자신의 댄스 실력을 보여주기 위해 즉석에서 아이돌 안무 영상을 주고 춤을 따라하는 ‘댄스 복사’에 도전한다.

은지원이 도전한 곡은 청하의 ‘벌써 12시’와 ITZY(있지)의 ‘달라달라’다. 평소 예능 프로그램에서 놀라운 두뇌 회전으로 ‘지니어스’라 불리는 은지원은 고도의 집중력을 발휘해 안무를 단 한 번 보고 곧바로 포인트 안무를 복사했다는 후문이다.

은지원의 걸그룹 댄스 도전기는 이날 오후 6시 30분 방송되는 ‘아이돌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