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정가은 “딸 위해 1년째 매일 영어 공부 중”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대한외국인’의 정가은./사진제공=MBC에브리원

방송인 정가은이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출연해 뛰어난 영어를 구사해 눈길을 끌었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에서는 정가은과 걸그룹 위키미키의 최유정, 개그맨 정성호가 출연해 퀴즈대결을 펼친다.

각종 예능과 드라마를 누비던 정가은은 “최근 딸 소이를 위해 영어 공부를 하는 중”이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정가은은 “딸이 영어를 잘하려면 나부터 잘해야겠다는 생각에 1년 넘게 매일 영어 공부를 한다”며 노력파 워킹맘의 모습을 보여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에 의심 많은 팀장 박명수가 즉석에서 영어를 요청했다. 정가은은 당황하지 않고 유창한 영어 실력을 뽐냈고, 대한외국인들과도 완벽한 프리토킹을 구사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홈쇼핑에 출연했다 하면 매진을 기록해 일명 ’홈쇼핑 완판녀’라 불리는 정가은은 “퀴즈도 완판하고 가겠다”는 포부를 보여 우승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대한외국인’은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