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은지원 “송민호, 마음에 꼭 맞는 프로듀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이돌룸’에서 송민호와 전화 연결한 은지원(맨 오른쪽). /사진제공=JTBC

은지원이 JTBC ‘아이돌룸’에서 ‘예능 동료’ 송민호와 신곡을 함께 작업하게 된 뒷이야기를 공개한다.

9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되는 ‘아이돌룸’에는 신곡 ‘불나방’으로 솔로 컴백한 은지원이 출연한다.

은지원은 자신의 신곡이 위너 송민호의 작사·작곡임을 밝혔다. 그는 “회사에 들어가고 나서 마음에 맞는 프로듀서들을 만났다”며 “그 중의 하나가 송민호”라고 말했다. 이어 “민호가 트렌드를 많이 알고 있어서 그걸 접목하면 좋은 곡이 나올 것 같았다”고 송민호에 대한 음악적 신뢰를 드러냈다.

이에 MC 정형돈 데프콘은 “송민호가 은지원의 솔로 아버지, ‘송버지’라고 들었다”며 즉석에서 송민호에게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그러나 전화를 받은 송민호는 은지원의 ‘아이돌룸’ 출연 소식에 음악얘기는커녕 자신이 얼마 전 위너로 출연했을 당시 ‘아이돌999’ 오디션에서 탈락했다는 사실을 전하며 이에 합격하기 위한 조언에 열을 올려 웃음을 자아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